EL-Safe 뉴스레터

세계에서 가장 높은 쌍둥이 빌딩 페트로나스 트윈 타워

페트로나스 트윈 타워는 말레이시아의 수도인 쿠알라룸푸르에 있는 건물로 높이는 451.9m이며 1998년에 준공된 건물이다. 이 건물은 2003년 10월 17일 타이베이 101에게 자리를 내주기 전까지 세상에서 제일 높은 건물의 칭호를 유지했으며, 타이베이 101의 완공 이후에도 세계에서 가장 높은 쌍둥이 건물이라는 칭호를 유지하고 있다. 두 건물을 연결하는 구름다리가 45층에 가설되어 있으며, 1998년 완공 당시부터 2003년까지는 아시아 최고층 빌딩이자 세계에서 가장 높은 빌딩이었다. 현재는 세계에서 8위로 높은 타워이다.
이 건물은 대한민국과 일본의 회사가 공동으로 지은 것이며 양측이 상대보다 빨리 건설하기 위해 경쟁한 것으로 유명하다. 대한민국의 삼성물산 건설부문과 극동건설, 말레이시아의 ‘자사테라사’가 공동으로 2번 타워를 건설했고, 일본의 하자마 건설이 주축이 된 일본계 컨소시엄이 1번 타워를 건설했다.
두 건물 사이의 부지에는 영화관과 백화점, 서점, 대형 슈퍼마켓, 푸드코트 등을 갖춘 대규모 복합 쇼핑센터인 수리아 KLCC와, 말레이시아 최초의 클래식 콘서트홀이자 말레이시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상주공연장이기도 한 920석 규모의 데완 필하르모니크 페트로나스가 들어서 있다. 페트로나스 트윈 타워는 29대의 더블 데크 엘리베이터, 6대의 화물 엘리베이터, 4대의 관리용 엘리베이터를 보유하고 있다.

댓글을 남겨주세요 +0